참가하는 작가들

수잔 최

- 작가들의 수다 : 수잔 최 – 김태용
일자 : 9월 24일 수요일
시간 : 오후 1시
장소 : W 스테이지
작품 : “내 문학 작품 속 에로스와 꿈”
- 낭독 -
일자 : 9월 25일 목요일
시간 : 저녁 6시 반
장소 : 북촌 나무 모던 앤 컨템포러리 아트 갤러리
- 공연 -
낭독작품 : 장편 “나의 교육”

“[나의 교육은] 대학생활을 재기 발랄하게 묘사한 소설… 자유자재한 표현력과 치밀한 심리묘사로 자칫 식상할 수 있는 장르에 새 학기와 같은 싱싱한 에너지를 불어넣는다. … 한치도 물러나지 않고 파고드는 가차없는 시선이 이 작품의 묘미. … 오늘날 이 정도로 치밀한 문장을 구사할 수 있는 작가는 많지 않을 것이다.” – 워싱턴 포스트(The Washington Post) 

 

수잔 최는 네 권의 장편소설을 출간한 작가이다. 데뷔작 『외국인 학생』(The Foreign Student)으로 아시아계 미국인 문학상 (Asian-American Literary Award) 소설부문을 수상하였다. 두 번째 장편 『미국 여자』(American Woman)는 2004년 퓰리처상(Pulitzer Prize) 후보작에 올랐다. 세 번째 장편 『요주의 인물』(A Person of Interest)는 2009년 펜/포크너상(PEN/Faulkner Award) 후보작에 올랐다. 2010년 제1회 펜/W.G.제발트상(PEN/W.G. Sebald Award)을 수상하였다. 최근작으로는 장편소설 ‘나의 교육’(My Education, 2013)이 있다. 북미국립예술기금(National Endowment for the Arts)과 구겐하임재단 (Guggenheim Foundation) 펠로우십을 수상하였으며, 현재 남편 피트 웰즈(Pete Wells)와 아이들과 함께 뉴욕 브룩클린에 살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